뮤지컬로 하는 性·경제교육… 어린이 눈높이 딱!

자녀를 교육하다 보면 어려운 일이 많다. 그중 하나가 아이 성장에 꼭 필요한 성과 경제와 관련된 문제다. 대부분의 부모는 성과 경제에 대한 정확한 지식이 없거나, 아이 눈높이에 맞춰 설명하는 법을 모른다. 그러다 보니 아이의 질문에 어물쩍 넘어가며 답을 피하는 일이 많다. 이런 부모들을 위해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교육용 뮤지컬들이 있다. 바로 성교육 뮤지컬 ‘곰돌이 푸우와 숲 속 친구들’과 경제교육 뮤지컬 ‘재크의 요술지갑’이다.

성교육 뮤지컬 ‘곰돌이 푸우와 숲 속 친구들’
◆푸우와 함께하는 성교육 뮤지컬 ‘곰돌이 푸우와 숲 속 친구들’

평화로운 숲 속 동화마을에 길 잃은 귀여운 꼬마 정자 팡팡이가 나타났다. 팡팡이는 집을 찾아 숲 속에서 헤매고, 착하고 모험심이 강한 푸우는 팡팡이 집을 찾아주러 길을 떠나게 된다. 이들은 어떤 모험을 하게 될까?

‘곰돌이 푸우와 숲 속 친구들’은 어린이 성교육을 뮤지컬에 녹여낸 작품이다. 어린이가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성’이라는 주제를 호랑이, 돼지, 토끼, 귀여운 정자 팡팡이 등 귀여운 캐릭터들의 이야기로 재미있게 풀어냈다.

이 공연은 부쩍 성에 대한 관심이 많아진 아이를 어떻게 대해야 할지 고민하는 부모를 위한 공연이기도 하다. 구체적으로는 남자와 여자가 어떻게 다른지, 왜 몸이 소중한지, 아이는 어떻게 태어나는지 등을 재미있는 애니메이션 동영상으로 알려준다. 또한 누군가 내 몸을 만지려 할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상황극을 통해 알려준다. 특히 관객이 함께 생각해보는 참여 무대로 진행돼 아이들이 쉽게 배울 수 있도록 했다. 아이들과 부모가 함께 공연을 보면서 어려운 성교육 문제를 함께 풀어갈 수 있다. 24개월 이상이면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다. 경복궁 아트홀에서 6월30일까지. 2만5000원. (02)735-0506

경제교육 뮤지컬 ‘재크의 요술지갑’
◆어린이 경제교육 뮤지컬 ‘재크의 요술지갑’


어린이들에게 경제란 매우 어려운 주제가 아닐 수 없다. 조기 경제교육 열풍이 불고 있는 요즘, 어린이들에게 경제를 효과적으로 가르칠 방법은 무엇일까? 국내 최초 어린이 경제교육 뮤지컬 ‘재크의 요술지갑’은 아이 경제교육에 대한 부모의 고민을 해결해줄 작품이다.

‘재크의 요술지갑’은 경제의 기본 개념인 저축과 올바른 소비, 시장에서 이루어지는 실물경제를 주인공인 ‘재크(재테크)’가 아이들 눈높이에서 관찰하도록 도와준다. 아이들은 공연을 보는 동안 6명의 배우가 만들어내는 13개의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한 시간 동안 공연에 집중하게 된다.

시장을 배경으로 한 현실적인 캐릭터를 비롯해 동전과 마법사, 요정 등 동화 속 캐릭터가 등장하여 공연을 보는 내내 어린이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공연 중 장면이 바뀌는 시간에는 아이들이 직접 퀴즈를 푸는 시간이 있어 올바른 경제 지식을 터득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은평문화예술회관에서 4월12∼13일. 2만5000원. (02)766-9880

정아람 기자 arba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윤일병 폭행 사망사건 주범인 이모 병장에게 징역 45년이 선고됐습니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약한 처벌이다. 사형판결 했어야한다.
적당한 처벌이다.
잘 모르겠다.
  • 11월 1일자 ▶